이리오모테도의 개요

이리오모테도의 지리

이리오모테도의 위치도
이리오모테도의 위치
야에야마 제도의 많은 섬과 교통
야에야마(…重山) 제도에 있는 많은 섬과 교통

 이리오모테(西表)도는 북위 24도 15분~25분, 동경 123도 40분~55분의 동지나해 위쪽에 위치하고, 이시가키(石垣)도, 타케토미(竹富)도, 코하마(小浜)도, 쿠로시마(黑島)등이 함께 어우러져 야에야마(八重山) 제도를 형성하고 있습니 다.
 대만(臺彎)까지 약 200km, 북회귀선까지는 불과 100km의 거리로, 오키나와 본도(沖繩本島)보다도 대만쪽에 훨씬 가깝습니다. 위도적으로 대만의 대북(臺北)시 남쪽에 위치하고있습니다. 대만과 일본은 1시간의 시차가 있으며 (대만이 1시간 느림), 한국과 일본은 시차가 없습니다. 대만의 바로 옆의 이리오모테는 일본의 아카시(明石) 표준시를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일본본토와는 실질적으로 1시간정도의 시차가 있습니다.
 따라서, 한국인 관광객의 경우 시차적응에 그다지 문제는 없을 것입니다. 여름은 일몰시간이 늦어, 하지(夏至) 즈음에는 오후 8시가 되어도 환하므로 분 명 놀라실 것입니다. 또한, 그 반대로 일출은 늦어서 오전 6시가 되어도 아주 컴컴합니다.
 섬의 면적은 284k㎡, 섬의 주위는 130km이고, 오키나와현에서는 오키나와본도의 다음으로 큰 섬입니다.
 산악 지형이며 평지는 적고, 섬의 면적의 90%이상이 아열대의 원시림(정글)으로 덮혀있습니다. 산악 지형이지만 극단적으로 험한 산은 없고, 최고봉인 코미다케(古見岳)가 해발 470m이며, 그 외에도 400m급 정도의 산이 몇개 더 있습니다. 산들은 몇겹이고 겹치고, 산의 산등성이는 서로 줄져서 복잡한 지형을 형성합니다. 원시림의 대부분은 국유림이고, 이리오모테국립공원으로 지정되어, 영림서의 관리에 의해 동식물이 보호되어 있습니다. 큰 강의 하구나 해안선등에 약간의 평지가 분포하며, 주택지, 농경지, 목장등으로서 이용되어 있습니다.
 복잡한 지형인데다가 비도 많이 내려 하천이 잘 발달되어 있고, 오키나와현 최대인 우라우치(…內)강을 비롯해서 크고 작은 골짜기와 강이 많습니다. 물의 흐름과 복잡한 지형이 더불어 많은 폭포를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특히, 오키나와현에서 낙차최대인 피나이사라나, 우라우라우치강에 걸쳐있는 마리유두, 칸비레 폭포등은 유명합니다. 강 하구에는 맹그로브(mangrove) 수림이 잘 발달되어 있고, 특히 나카마(仲間)강 유역에 있는 맹그로브는 일본 최대규모를 자랑하고 있습니다.

나카마강 중류의 맹그로브 수림
 나카마(仲間)강 중류에 있는 광대한 맹그로브(mangrove) 수림

 또한, 잘 알려져있지는 않지만 이리오모테도에서는 양질의 석탄이 산출되고 있는데, 원래는 우치바나레도(內離), 우라우치강등의 석탄이 생산되기도 했었습니다. 그러나, 수요의 감소로 인해 현재는 모두 폐광이 된 상태지만, 아직 많은 양의석탄이 매장되어 있습니다. 섬의 일부에는 류큐(琉球)석회암이라하는 지질이 있어, 곳곳에 종유동(鍾乳洞)이 발달해 있습니다. 이리오모테도에는 오키나와현에서 유일한 온천이 있는데, 그것은 가까운 곳에 화산맥(火山脈)이 있기 때문이며, 또한 섬의 북쪽으로 50km정도가면 해저화산이 있다고 합니다. 그 때문에, 그다지 빈번하지 않지만 지진이 발생하고, 일찌기 사상 처음인 큰 해일이 발생한 적도 있었습니다.
 섬의 거주인구는 약 2000명이지만, 관광 시즌이 되면 관광객으로 그 2배 정도의 인구가 됩니다.


기  후

각지의 한달 평균기온의 계절변화
각지의 한달 평균기온의 계절변화
각지의 한달 평균해면수온의 계절변화
각지의 한달 평균해면수온의 계절변화
각지의 한달 평균강수량의 계절변화
각지의 한달 평균강수량의 계절변화

 캡펜(Köppen)의 기후 구분은, 이리오모테도는 온대습윤기후구(溫帶濕潤氣候區)(Cfa)에 속합니다. 온대기후(C)와 열대기후(A)의 구별의 기준은 월 평균 최저기온 18℃를 기준으로 하여 구분합니다.이리오모테의 경우 월 평균 기온이 가장 낮은 1월이 17.6℃이기 때문에 "열대기후"라 해도 과언은 아닐 것입니다. 이리오모테의 년간의 평균기온은 23.3℃로, 22.8℃인 홍콩(Hong Kong)보다 따뜻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일본 본토를 한국과 비교해보면 겨울은 따뜻하지만, 한여름의 일일 최고기온은 일본본토 보다도 덥지 않습니다. 한여름의 한일의 최고기온은, 일본본토에서는 35℃를 넘는 날도 많지만, 이리오모테에서는 높아도 32~33℃ 정도여서, 최고기온은 오히려 일본본토보다 조금 낮은 편입니다. 이리오모테의 햇살은 강렬하여 자외선량은 일본본토의 몇배에 달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리오모테에서 여름에 밖에 외출하거나 바다에서 헤엄칠 때에는 충분한 자외선대책이 필요해서, 선블럭 크림(sun block cream)과 로션(lotion)이 필수품이 됩니다. 이리오모테에 가서 적당히 피부를 태우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은 것 같지만, 갑작스럽게 피부를 노출해서 태우는 것은 분명한 자살행위입니다. 그렇게 함으로 인해 피부에 물집이 생기고, 또 발열과 탈수 증상을 일으켜 오래 자리에 누워있는 사람들도 몇몇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리오모테에서 피부를 예쁘게 선텐하시려면, 우선 살롱(salon)등에서 자신의 피부상태를 확인하고, 피부가 심하게 그을리지 않도록 보호하면서 서서히 단계적으로 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여름 바다에서 슈노켈링(snorkeling)을 하실 때에도 티셔츠(T shirt)등을 입어서 화상(sunburn)에 입지 않도록 주의 하시기 바랍니다.
 복장은, 4월~11월은 하루 최저 기온이 20℃ 이상이기 때문에 짧은 반바지와 티셔츠 차림으로 지낼 수 있습니다. 그 이외의 시기에도 운동복이나 긴바지 정도로 충분해, 두꺼운 스웨터나 코트를 입을 필요는 없습니다. 겨울철도, 날이 맑으면 햇살은 제법 따갑게 느껴집니다.
 이리오모테도는 흑조(黑潮)의 한가운데에 위치하기 때문에 해수온도 높고, 20℃를 밑돌지도 않습니다. 년간의 평균해수온은 25.3℃이고, 이렇게 온난 한 해양환경이 각양 각색의 산호를 육성하고, 풍부한 열대성어개류의 낙원이 되어 있습니다. 덧붙이자면, 일본본토에서는 해수욕장 개방시 해수온은 22∼23℃이기 때문에, 이리오모테에서는 일년내내 헤엄칠 수있다고는 하지만, 그러나 동계 (12∼2월)는 계절풍이 강해 물이 상류해 차가우므로 실질적으로 해수욕에는 적합하지 않습니다. 다이빙(스킨스쿠버)은 물론 사시사철 할 수는 있지만, 특히 추위를 타시는 분이시라면, 동계기간에는 드라이 스트(dry suit)를 사용하는 것이 무난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리오모테와 한국의 해수온을 비교해보면, 이리오모테가 어느정도 따뜻한지 잘 알게 될 것입니다. 단, 섬의 다이빙 서비스(diving service)의 대부분은 1월부터 2월말까지는 손님이 적기 때문에 영업을 쉬고 있습니다.
 이리오모테도는 년간의 강수량이 많아, 년간의 총강우량은 토쿄(東京)의 1.6배나 됩니다. 그때문에 물은 굉장히 풍부해 절대 물부족 현상은 일어나지 않습니다. 산악지형이므로 비구름이 발생하기 쉽고, 언제나 섬 상공의 어디에도 스콜(squall) 구름이 있어 비가 내리기 쉽습니다. 쾌청하다가 갑자기 어두워지기도 하고, 폭포와 같은 스콜이 오는것도 늘상있는 일이라, 마치 열대성 기후 같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
 장마 시기는 매년 5월중순~6월중순으로, 일본본토보다도 약 1개월 일찍 시작하여, 일본본토가 장마가 시작되면 이곳은 장마가 끝납니다. 이리오모테의 장마시기에는 습도가 85∼100%이고, 마치 한증 속에 있는 것 같지만, 오키나와본도지방과 비교하면 강수량은 비교적 많지 않은 것 같습니다.
 장마가 끝나면 본격적인 여름이 찾아옵니다. 장마직후의 이리오모테는 맑고 바람이 없는 날씨여서, 가장 이리오모테다움을 느낄 수 있는 계절입니다.
 7월 중순을 지나면 오키나와 명물의 태풍 시즌에 들어갑니다. 이리오모테는 년간 대체로 3~5개정도의 태풍이 지나가거나 , 간접적인 영향을 받습니다. 필리핀(Philippines)의 북쪽부터 야에야마(八重山) 근해에 걸쳐서 이 시기에 자주 태풍이 발생합니다. 이 부근의 태풍의 특징은, 대체로 움직임이 느리다는 것과, 이동하면서 조금씩 발달하는 것으로, 이리오모테도가 4~5일정도 강풍속에 있는 일이 그리 드문 일은 아닙니다. 태풍의 세력은 엄청나서, 집이 완전 파괴되거나 콘크리트(concrete) 전봇대가 뿌리채 뽑혀 부러지기도 합니다. 일본본토에서는 태풍 때에 자주 사상자가 발생하지만, 오키나와에서는 그러한 일은 거의 없습니다. 그 이유는, 태풍 때에는 절대 바깥출입을 삼가하고 있기 때문이며, 태풍의 위력이 얼마나 무서운지를 잘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여름의 관광 시즌에 이리오모테를 방문해서, 운없이 태풍을 만나서 계속 숙소에서 오도가도 못하는 경우도 있지만, 그 때는 "다음번에 다시 와야지" 라고 생각하며 깨끗하게 포기하는 것입니다. 오키나와에서는 만약 태풍으로 사는 집이 없어져버려도, "어쩔 수 없지" 라고 생각하는 수 밖에 다른 방도가 없기 때문입니다. 칸피라소에서는, 태풍 때는 모두 함께 트럼프(trump)등의 게임을 하거나, 밤에는 술을 마시며 이야기하기도 합니다. 모두다 갇혀있는 처지라 사람들과 함께 얘기하며 친해지는 것도 또 다른 즐거움이 될 것입니다.

섬에 있는 동식물

 이리오모테도에는 원시의 자연이 그대로 살아있으며, 독특한 여러가지 동식물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그중에서 천연기념물인 이리오모테야마네코(西表山猫)가 유명해서, 이리오모테도는 “삵괭이가 사는 섬”로서의 지명도가 높습니다. 이리오모테도에 가면 이리오모테야마네코가 도둑 고양이 같이 걷고 있다고 생각하고 있는 사람이 적지 않은 모양이지만, 그것은 큰 실수로, 용이에 볼 수 있는 것이 아닙니다. 이리오모테에 이미 20회이상도 다니고 있는 이 저로마저도 아직 본 적은 없지만, “접근조우(接近遭遇)”는 한 적이 있어서, 밤, 트럭(truck) 짐받이를 올라서 달리고 있어서, 운전수가 갑자기 차를 세우므로 무엇인지라고 생각하면 도로 옆의 골짜기에 삵괭이가 있었답니다. 짐받이로부터 내려와서 보았을 때에는 이미 종적을 감추고 있었습니다. 현재 이리오모테야마네코의 수는 100마리정도로 추정되고 있어 ,이들의 보호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입니다.
이리오모테야마네코 뛰어나와 주의 이리오모테야마네코와의 공존을 목표로 해서
 이리오모테도에 있는 도로의 이쪽저쪽에 세워져 있는 표식. 교통 사고를 만나는 삵괭이도 적지 않다.
 도민의 생활과 삵괭이의 보호와 어느쪽이 중요인가라고 하는 논란도 있었지만, 귀중한 자연유산으로서의 인식이 깊어지고 있다.
 이리오모테도는, 그 것 이외에도 같이 천연기념물인 칸무리와시(冠鷲), 세마루하코가메(背丸箱龜), 키시노에토카게(岸上도마뱀)를 비롯해, 다양한 동식물의 낙원입니다. 주된 동식물에 대해서 아래에 개설하므로 참고로 해서 주십시요.
이리오모테야마네코 칸무리와시
이리오모테야마네코(박제)(西表山猫)
Felis iriomotensis
칸무리와시(박제)(冠鷲)
Spilornis cheera
 원시적인 고양이류이며, 보통 고양이와 비교해서 모습은 절구통형이며 머리가 가늘고 길고, 귀의 첨단이 둥근등의 특징을 가진다. 1965년에 그 존재가 확인되어, 1967년에 이마이즈미 요시노리(今泉吉典)박사에 의해 신종으로 기재되었다. 지구상에서 이리오모테도이외에 서식하지 않는다. 주로 야행성이지만, 낮이라도 활동할 것이 있다. 나라가 지정하는 특별천연기념물. 이리오모테도의 사냥꾼의 사이에서는 “야마마야”라고 불리지만, 이것과는 다른 “야마피카랴”라고 불리는 대형의 삵괭이가 존재한다고 하는 소문도 있다.
 남쪽 아시아(Asia)에 널리 분포되는 소형의 맹금류(猛禽類)이고, 일본에서는 이시가키(石垣)도와 이리오모테도만에 서식한다. 이리오모테도는 분포의 북쪽 한계가 된다. 후두부에 있는 깃털을 세우면 관 같이 보이는 것부터 이새의 이름이 유래되었다. 이리오모테도에서는 , 전신주나 나뭇가지등에 서 그 모습이 자주 목격된다. 나라가 지정하는 특별천연기념물.
키시노에토카게 세마루하코가메세마루하코가메의 뒷면
키시노우에토카게(岸上トカゲ)
Eumeces kishinouyei
세마루하코가메(背뽌箱龜)
Cuora flavomarginata
 전장 40cm에 달하는 일본 최대의 도마뱀이고, 미야코(宮古), 야에야마(八重山) 제도에만 분포된다. 이리오모테에서는 농경지나 도로가등의 촌락 가까이에 서식하며 낮에도 흔히 목격된다. 이리오모테야마네코의 중요한 먹이가 되어 있다. 나라가 지정하는 천연기념물.
 일본산으로서는 유일한 육서(陸棲)하는 거북이이고, 물에는 들어가지 않는다. 이리오모테도, 이시가키도, 대만 및 중국의 일부에 분포하다. 보통의 거북이와 달라서 머리나 수족을 움츠렸을 때에 복갑으로 조개와 같이 완전히 뚜껑이 생기는 것이 큰 특징이며, 게다가 등껍데기가 둥글게 고조되는 모습으로 무터 이름이 유래됨. 비가 갠 뒤에는 특히 행동이 활발해서, 마을 근처의 도로 가장자리에서도 자주 볼 수 있다. 나라가 지정하는 천연기념물.
류큐이노시시 사키시마하부
류큐이노시시(琉球猪)
Sus scrofa riukiuanus
사키시마하부(先島ハブ)
Trimeresurus elegans
 일본본토에 분포되는 니혼이노시시(日本猪)의 아종이고, 니혼이노시시가 체중 150kg에 달하는데 대하여 류큐이노시시는 60kg정도밖에 안된다. 이리오모테도에서는, 올가미등에 의한 포획이 허가되어 있다. 이리오모테에서는 카만(카마이)이라고 불리며, 육고기 단백질원이 적은 섬에서 중요한 종이다.
 하부는 독사를 가르키며, 류큐(琉球) 열도에는 4종의 하부가 분포되지만, 본종은 야에야마(八重山) 제도의 특산종. 오키나와(沖繩)도나 아마미(奄美)도에 있는 하부와 비교하면 독성은 약하지만, 물리면 역시 위험. 농경지나 인가부근에서 비교적 자주 보이며, 사탕수수 밭 고랑에도 쉽게 출몰한다. 주로 야행성이고 빛을 싫어하므로, 이리오모테에서 밤 외출할 때에는 하부에 물리지 않도록 라이트(light)를 반드시 가지고 가야한다. 하지만 성질은 비교적 온순하여, 적극적으로 공격해 오는 일은 없다.
키노보리토카게 호오구로야모리
키노보리토카게(木登トカゲ)
Japarula polygonata ishigakiensis
호오구로야모리(頰黑ヤモリ)
Hemidactylus frenatus
 이리오모테의 산중에서 흔하게 발견되는 도마뱀이고, 이름 처럼 자주 나무에 오르고 있다. 꼬리가 길게, 머리가 네모져서 대단히 애교가 있는 용모를 하고 있다. 움직임이 민첩해서, 쉽게 잡히지 않는다. 대만에서 류큐열도에 분포되고, 몇개의 아종으로 분류된다. 체색은 녹색 또는 담갈색계이지만, 자주 체색변화를 시킬 수 있다.
 이리오모테의 가옥에서는 어디에나 있는 도마뱀이고, 몇 마리씩 천장에 무리지어 붙어 있다가 전등에 모여드는 곤충을 재빠르게 잡아 먹는다. 모기나 파리등의 해충도 먹어 주는 유익한 생물이다. 밤, 민숙에서 있으면, “콧콧콧콧”라고 하는 울음 소리가 어디에서인가 들려오지만, 소리의 주는 이 호오구로야모리다.
야시가니 오카가니
야시가니(椰子蟹)
Birgus latro
오카가니(岡蟹)
Cardisoma hirtipes
 게가 아니게 육서(陸棲)하는 소라게의 일종이며 소라게류 중 세계최대다. 요론(與論)도를 북한으로서 열대 태평양의 많은 섬에 널리 분포된다. 낮은 아단 숲이나 바위 구멍등에 숨어 있지만, 밤이 되면 나오고, 자주 해안이나 도로끝 가장자리등을 걷고 있다. 거대한 집게가위의 위력은 강력해서, 끼이면 손가락이 꺽일 수 있다. 식용으로 맛이 매우 좋으며, 몸은 새우와 게의 중간 같은 농후한 맛이 난다. 단, 개체에 따라서는 식물 연쇄에 의해 시가테라(ciguatera)독을 가지는 것도 있어서 요주의. 오키나와현이 지정하는 천연 기념물.
 이름 같이 육상생활에 적응하고, 유생기와 산란기를 제외해서 일생의 대부분을 육상에서 보낸다. 갑폭(甲幅) 약15cm, 양쪽의 협각(빓脚)을 벌리면 30cm 가까이에 도달하는 상당히 큰 게다. 아마미(奄美)제도이남의 열대 태평양, 인도양의 많은 섬에 널리 분포된다. 이리오모테도의 연안지방에서는 지극히 보통으로 보여져, 도로를 걷고 있는 것도 있다. 포란한 암컷은 여름의 만월 때의 밤에 일제히 바다에 들어가서 방란한다. 식용 가능하다.
미나미코메쯔키가니 사가리바나
미나미코메쯔키가니(南米搗蟹)
Mictyris brevidactylus
사가리바나(下がり花)
Barringtonia racemosa
 하구나 내만의 간석에 생식하는 갑폭(甲幅) 1cm지위의 작은 게. 간조때에 간석 위에 나와서 수백에서 수천마리의 대군을 형성하고, 모래중의 유기물(데트라이터스)을 먹고 있다. 사람이 다가가면 모래속으로 들어간다. 모래속에 들어 갈 때는 회전하면서 잠입하는 재미있는 습성이 있다. 이리오모테에서는 병대게(兵隊蟹)라고 불린다.
 맹그로브(mangrove)대에서 다소 상류에 자라는 상록고목. 6~7월에 개화하고, 꽃은 백색 또는 담홍색이다. 야간만 개화하여 새벽까지 모두 낙화한다. 이른 아침 강물이 온통 이 꽃들로 덮힌채 흐르는 모습은 환상적이다.
나리야란 아단
나리야란(成屋蘭)
Arundina graminifolia
아단(阿檀)
Pandanus tectorius
 카틀레야(cattleya)을 닮은 아름다운 꽃을 피우는 야생의 난. 일본국내에서는 이시가키(石垣), 코하마(小浜) 및 이리오모테에 분포하나, 주된 서식지는 이리오모테이다. 이리오모테의 속도인 우치바나레(內離)에 일찌기 있었던 나리야(成屋)라고 하는 지명에 관한 일본명이다. 양지의 벌판이나 산록에 군생하고, 거의 사시사철 꽃을 달고 있다.
 난세이제도(南西諸島)의 해안부나 강가에 다수 군생하는 상록수로 잎에는 연변에 거치상(鋸齒狀)의 가시가 있다. 파인애플(pineapple)과 같은 열매를 맺으며, 야시가니가 좋아하는 것이다. 과실은 단맛을 내므로 식용으로 이용된다. 잎은 건조하여 모자나 바구니 등의 수재품의 재료에 쓸 수 있다.
사키시마수오 오오타니와타리
사키시마수오(先島蘇芳)
Heritiera littoralis
오오타니와타리(大谷渡)
Asplenium nidus
 맹그로브(mangrove) 수림이나 이에 인접한 저습지대에 자라는 나무로, 줄기는 골함석장이고 뿌리가 사방으로 펴져있다. 이 뿌리는 판근(板根)이라 불리며, 배의 키로 이용되었다. 코미(古見) 마이라(前良)강 하구의 사키시마수오의 큰 군락은 나라의 천연기념물로 지정되어 있지만, 근년의 태풍으로 많은 피해을 받았다.
 습기가 많은 바위 위에 착생 하는 양치와 같은 종류에 속하는 상록의 다년생풀. 가늘고 긴 잎은 방사상의 형태이며, 긴 것은 잎장 2m에 달한다. 이리오모테의 정글(jungle) 속에서 흔히 볼수 있으며, 태풍의 영향으로 자주 떨이진다. 새싹은 튀김이나 무침으로 요리하면 별미이다.


섬의 역사와 지명

 이리오모테에 언제 때부터 사람이 정착하였는지에 대해 잘 알려지진 않았지만, 15세기의 조선의 고문서(이조실록 안의 제주도민표류기록)에 처음으로 이리오모테가 등장합니다. 그 이전에도 사람이 살고 있었던 형적이 풍장(風葬) 자국등으로부터 헤아려집니다. 그러나, 이리오모테는 큰 섬이지만, 거주에 적합한 장소가 비좁고, 풍토병인 말라리아(malaria)가 오랫동안 사람이 사는 것을 막고 있었던 듯합니다.
 말라리아는 지금이야 말로 특효약이 있지만, 옛날은 그것은 무서운 병이고, 말라리아 때문에 폐촌을 되풀이한 마을도 적지 않습니다. 그러나, 이리오모테도는 물이 풍부하기 때문에 벼농사에 최적인 토지므로, 옆에 있는 아라구수쿠(新城)도나 하토마(鳩間)도의 사람들이 일부러 이리오모테까지 벼농사로 오고 있었답니다. 말라리아의 공포 때문에 정주할 수 없었으므로 그렇게 하고 있었던 것입니다. 제2차대전후, 말라리아는 이리오모테에서 박멸되었다고 하고, 이리오모테는 드디어 사람의 안주할 수 있는 땅이 되어 있습니다.
이리오모테도에 있는 현존부락
이리오모테도에 있는 현존부락
 이리오모테도에 현존하는 부락은, 주회도로에 따라 남쪽에서, 토요하라(豊原), 오오하라(大原), 오오토미(大富), 코미(古見), 미하라(美原),후나우라(船浦), 우에하라(上原), 나카노(中野), 수미요시(住吉), 우라우치(浦內), 호시타테(星立 (干立)), 소나이(祖納 (租納)), 시라하마(白浜)이 되어 거기에서 도로는 도중에 끊어지지만, 그 앞에 후나우키(船浮), 아미토리(網取)가 있습니다. 이 중 토요하라에서 미하라 까지를 동부, 그것보다 서쪽(북쪽)에있는 부락을 대개 서부라고 부릅니다. 일찌기는 동부와 서부를 연결하는 길이 없고, 같은 섬이면서 배로 오가고 있었다고 하지만, 1977년에 드디어 북안도로가 개통해서 동부와 서부가 연결되었습니다.
 이리오모테의 부락 내에서 가장 오래된 곳은 소나이이며, 이는 적어도 14세기경부터 현존하고 있는 것이 생각됩니다. 동부에 있는 코미도 오래된 부락으로 알려져 있지만, 말라리아로 인해 폐촌을 되풀이 하였습니다. 현재의 코미 부락은 전후에 새롭게 이주한 사람들에 의해 형성 된 것입니다. 또한, 오오토미나 수미요시등과 같이 조직적인 이주(입식)에 의해 창설된 부락도 있습니다. 이렇게, 현재의 이리오모테의 부락은 일부를 제외하고 이주민에 의해 창설 된것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칸피라소가 있는 우에하라 부락은 이리오모테에서 가장 인구의 많은 부락으로, 20세기 초에 폐촌이 되었지만, 하토마(鳩間)와 오키나와 각지에서 이주하여 촌락을 형성하였습니다. 현재 이리오모테에서 가장의 성황을 보이고 있습니다.


섬의 문화와 말

 고고학으로부터 유사이전의 류큐열도의 문화를 고찰해 보면, 오키나와본도 및 그 주변의 많은 섬과 이리오모테를 포함하는 사키시마(先島)제도는 전혀 다른 문화를 형성하고 있으며, 사키시마제도는 남방의 필리핀(Philippines)이나 폴리네시아(Polynesia)와 공통적인 문화권 있었답니다. 그러나 오키나와로부터 발상한 류큐왕조의 융성에 의해 사키시마제도는 오키나와의 문화권에 통합되었습니다.
 앞에서 서술한 바와 같이 이리오모테에서는 말라리아로 인하여 옛부터 존재하는 부락은 거의 없고, 이로 인하여 전해 내려오는 전통문화는 그다지 남아있지 않습니다. 예외로 역사의 낡은 소나이 및 호시타테 부락에서는 시치(節祭)나 호넨사이(벫年祭)등의 중요한 전통행사가 매년 부락 전원에 의해 성대하게 행하여집니다. 일찍이 전통행사는 각 부락마다에 있었던 것으로 사료되며, 비교적 근년에 폐촌이 된 사키야마(崎山)나 아미토리(網取)에 살고 있었던 고로로부터도 그러한 것이 전승되어 있습니다. 
 류큐열도에서 이야기되는 언어는 일본본토의 언어와는 현저하게 차이가 납니다. 오키나와의 언어를 “오키나와방언”이라고 하지만 (특히 그 고장의 오키나와에서도), 일본본토의 언어와 단어의 차이는 물론 동사나 형용사의 활용법이 전혀 다른 것이 있어서, 방언의 수준을 훨씬 초월하고 있습니다. 양자를 비유하면 스페인(Spain)어와 포르투갈(Portugal)어, 말레이지아(Malay)어와 인도네시아(Indonesia)어의 관계 이상으로 다른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일찍이 오키나와에 류큐왕조라고 하는 일본과는 다른 나라가 존재했기 때문에 그것도 당연하지요. 그러므로 여기에서는 오키나와의 말을 “오키나와어”라고 표현하기로 합니다.
 오키나와어 내에서도, 오키나와 및 그 주변의 섬에서 이용하는 언어와, 미야코, 야에야마(사키시마 제도)에서 사용되는 언어는 상당히 틀리답니다. 단, 일본본토의 사람이 들으면 어느쪽의 말도 전혀 이해할 수 없으므로 구별되지 않습니다. 이전에 공사인부서 칸피라소에 장기체류하고 있었던 오키나와본토의 사람과 이야기한적이 있습니다만, 그 사람은 “야에야마의 말은 전혀 모른다”라고 말하였습니다. 그러나, 아마미(奄美)나 오키노에라부(沖永良部)의 말은 대체로 이해할 수 있답니다. 류큐왕조의 최성기에는 아마미까지 세력권에 있었기 때문에, 아마미, 오키노에라부, 요론등은 완전히 오키나와의 문화권이며, 언어도 비슷하다. 그것에 비해 야에야마의 언어은, 오키나와 문화와 다르던 적도 있었으나, 류큐왕조에 통합된 뒤에도 독자성을 유지하고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됩니다. 순수한 오키나와의 말을 할 수 있는 사람은 조금씩 줄어들고 있어서, 젊은 세대는 이러한 전통적인 말은 거의 모르는 것이 현재 실상이지요.
 한편 이리오모테 도민은 일본어의 표준어를 잘 이해하기 때문에, 한국에서의 여행자가 만약 일본어를 할 줄 안다면 보통의 일본어로 의사소통이 가능하고, 서투른 영어로도 통할 것입니다.


섬의 행정과 치안

 이리오모테는 오키나와현(沖繩縣) 야에야마군(八重山郡) 타케토미초(竹富町)에 속하고, 물론 정내에서는 가장 큰 섬입니다. 타케토미초의 행정구역은 대단히 범위가 넓고, 야에야마의 많은 섬 중 이시가키(石垣)와 요나구니(與那國)를 제외한 모두는 타케토미초에 속합니다. 즉, 이시가키와 요나구니 이외의 섬을 문화와 인구를 통합 하여 하나의 행정구역으로 만든것으로, 그 명칭은 류큐왕조 시대에 야에야마 통치의 관청이 있었던 타케토미도의 이름에서 유래된 것입니다. 이러한 이유로 타케토미초 동사무소가 타케토미에 있을 것이라고 착각을 하지만 동사무소는 이시가키도에 있습니다. 그것은, 타케토미초에 있는 섬 중 교통이 가장 편리 하기 때문이다(이동 항로는 모두 이시가키가 기점이 되어 있다). 한편, 타케토미초 동사무소의 이전지로 이리오모테에 있는 오오하라가 유력시 되어 있답니다.
 이리오모테도에는 오오하라, 후나우라와 시라하마의 야에야마 경찰서의 주재소가 있어, 각각 1명의 경찰관이 주재하고 있습니다. 때때로 퍼트롤 카로 섬을 순회하고 있는 것을 보지만, 사이렌을 울려서 현장에 급행하고 있는 것은 거의 본 적이 없다. 단지 우에하라에 베트남(Viet Nam) 난민배가 표착되었을 때와, 바라수도에서 다이빙 중에 사고가 났을 때 볼 수 있었습니다. 그 만큼 치안에 안정적이며, 사람이 적으므로 사건이나 사고의 원인이 없는 것이지요.
 2000년 10월 하테루마(波照間)의 살인사건은 매스컴을 통하여 일본 전국에 대대적으로 보도되었다. 아마 그것은 야에야마 역사이래 최고의 사건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사건은 일본본토 어디에서나 일어날 수 있는 일이지만, 야에야마에서는 큰 소동이 아닐수 없었지요. 도회인 이시가키는 제외하고, 그 밖의 섬에서는 절도사건조차 발생한 적이 없습니다. 섬이 좁으므로 범죄행위를 하면 그곳에서 생활할 수가 없는 것이지요. 이리오모테도 같습니다.
 저는 이리오모테에서 칸피라소를 이용하고 있지만, 현금등의 귀중품을 방에 두고, 방문을 잠근 적이 없습니다. 물론 이러한 것을 추천하는 것이 아닙니다. 그만큼 안전하다고 믿는 것입니다. 세계적으로, 이러한 곳은 마치 꿈 같은 곳이지요. 그러나 예전의 하테루마의 살인사건과 같이, 이시가키도에서도 지명수배자가 잡히는 등 최근에는 점점 변해가고 있는 것이 사실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섬의 교통

 이리오모테에는 공항이 없고, 섬의 통로는 이시가키에서 해로를 따릅니다. 바다의 출입구로 동부는 오오하라항, 서부는 후나우라항(우에하라항)이 있으며, 매일 상당한 편수의 고속정 연락선이 왕복하여 사람이나 물자를 나르고 있습니다.
 도내에서는, 남동부의 토요하라에서 북서부의 시라하마까지 해안가에 잘 정비된 유일한 주회도로가 있고, 섬을 종횡하는 도로는 하나도 없습니다. 그 밖에 각 부락마다 몇 개의 생활도로가 있습니다. 섬을 관통하는 횡단길을 일부착공도 하고 있었지만, 자연보호 때문에 중단 되었습니다. 그 계획의 아쉬움이 오오토미린도(大富林道)와 시라하마린도(白浜林道)입니다. 오오하라섬의 교차점에는 이리오모테 유일의 신호등이 있었지만, 몇 년 전에 나카노(中野)에 신호등이 세워짐으로 이리오모테에는 신호등이 얼마나 둘이 되어버렸습니다. 법에 의한 주차금지 장소는 한 군데도 없고, 차도 많지 않으므로 교통정체도 없습니다.
 관광을 위한 교통수단은 버스, 택시, 렌트카, 렌트바이크 등이 있지만, 버스는 편수가 적으므로 그다지 실용적이지 못합니다. 여러 사람이 함께 관광할 경우는 렌트카가 편리하지만, 가솔린 판매소가 오오하라, 우에하라, 호시타테의 3군데밖에 없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이리오모테에서는 판매소간의 경쟁이 없으므로 가솔린의 가격이 매우 높습니다.


생활필수 아이템(item)

카와미쯔 슈퍼
우에하라에 있는 카와미쯔 슈퍼
 섬에는 은행이 없고, 은행의 현금 카드나 각종 신용 카드는 사용할 수 없습니다. 그러나, 소나이와 오오하라에는 우체국이 있고, 우체국 저금의 현금 카드는 사용할 수 있으므로, 우체국 현금카드을 소지하신 분은 가지고 가면 편리합니다. 편의점(convenience store)은 없지만 부락내에 매점이나 슈퍼 마켓(super market)에서 생활필수품은 대체로 갖추어놓고 있습니다. 칸피라소의 경사 맞은편에는 (이리오모테에서는) 큰 카와미쯔(川滿) 슈퍼가 있어서 식품과 주류등을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병원은 없지만, 소나이와 오오토미에 야에야마 병원의 진료소가 있고, 의사와 간호사가 상주하고 있습니다. 치과 이외의 진료가 가능한답니다.


통신과 수송

 휴대전화는 NTT Docomo, cellular계, AU를 사용할 수 있지만, PHS는 사용할 수 없습니다. 인터넷(Internet) 대용의 그레이(gray) 공중 전화는 없습니다. 일반의 공중 전화도 부락마다 몇 군데 있을 뿐이며, 그 이외의 장소에는 없어 편리하다 라고는 말할 수 없습니다.
 물건의 수송은 주로 우편을 이용하지만, 최근에는 택배도 드디어 보급되어 왔습니다. 다이빙 장비등의 큰 짐은 미리 숙소로 보내 두면 편리합니다. 우편의 경우, 20kg까지의 중량제한이 있으므로 주의합시다. 한편, 이시가키도에서 이리오모테도로의 자동차나 바이크 수송은 안-에이 칸코의 화객선 “파이카지” 또는 야에야마관광페리의 화객선 “카리유시”, “헤이세이마루(平成丸)”를 이용합니다.


톱 페이지에 되돌아온다